음성군,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위해 사회복지시설 등 휴관
상태바
음성군,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위해 사회복지시설 등 휴관
  • 정수명
  • 승인 2020.04.09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군청 전경(사진=음성군청 제공)
음성군청 전경(사진=음성군청 제공)

[음성=동양뉴스] 정수명 기자 = 충북 음성군은 코로나19 확산으로부터 군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경로당 ▲노인복지관 ▲여성회관 ▲청소년문화의집 ▲지역아동센터 등 휴관 및 어린이집 휴원을 연장하고, 노인일자리 및 경로당 9988행복나누미 사업 중단도 연장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지역사회 감염이 꾸준히 발생하면서 정부에서 강력하게 추진하고 있는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발맞추기 위해 결정됐다.

군 관계자는 “이번 휴관은 코로나19 상황이 호전될 때까지 연장할 계획이고, 향후 상황을 지켜보면서 재개관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며, “돌봄이 필요한 아동들을 지원하기 위한 지역아동센터 및 어린이집의 긴급돌봄은 계속 운영하니 참고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향후, 돌봄 비용이 늘어난 만7세 미만 아동 가구에는 아동양육 한시 지원사업으로 아이돌봄쿠폰(전자상품권) 40만원을 오는 13일 지급할 예정이며, 노인일자리(공익형) 사업은 활동 재개 시 4개월간 인센티브(일자리 쿠폰)를 지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