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수성못, 야간관광 100선 선정
상태바
대구 수성못, 야간관광 100선 선정
  • 김정관
  • 승인 2020.04.10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성못 야경 촬영 모습(사진=수성구청제공)
수성못 야경 촬영 모습(사진=수성구청 제공)

[대구=동양뉴스] 김정관 기자 =대구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지난 7일 한국관광공사 ‘야간관광 100선’에 수성못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야간관광 100선은 한국관광공사가 올해 추진 중인 신규 핵심 사업이다. 침체된 관광산업 회복을 위해 국내 곳곳의 유망한 야간 관광자원과 프로그램을 소개하는 것이다.

지난 2월부터 전국 지방자치단체 및 전문가 추천, SK텔레콤 T맵의 야간시간대 목적지 빅 데이터(281만건) 등을 분석했다. 이를 바탕으로 전문가 선정위원회를 실시해 매력도, 접근성, 치안, 안전, 지역 기여도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최종 100선을 선정했다.

그 중 수성못은 도심 한복판에 위치한 수성구 대표 관광자원이다. 지하철 3호선 수성못역 등 대중교통을 통해 쉽게 방문할 수 있으며, 수성못 먹거리타운, 들안길 먹거리타운 등 먹을거리도 가득해 연인·가족단위의 방문이 많다.

특히 수성 빛 예술제, 수성못 페스티벌, 뮤직수제맥주축제, 비치발리볼 월드투어 등 주요 축제가 열리는 장소로, 사계절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이 외에도 봄이면 장관을 이루는 왕벚나무 산책로, 가을밤 보랏빛 꽃으로 수놓는 맥문동 군락지를 배경으로 이루어지는 버스킹 공연, 하루 4회 가동되는 영상음악분수 등 낮부터 밤까지 다채로운 즐길 거리로 관광객의 발길을 모으고 있다.

이번 선정으로 수성못은 야간관광 안내서인 ‘야간관광 디렉터리북’에 실린다.

또한, 향후 코로나19 진정 국면 이후 공사 차원의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내외국인들에게 선보인다. ‘야간관광 테마 여행주간’ 등을 실시하고,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야간관광 홍보물(영·중·일) 등을 제작할 예정이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주민들의 사랑을 받는 힐링장소 수성못이 한국관광공사의 야간관광 100선에 이름을 올리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수성구의 관광자원을 활용해 야간관광사업의 기반을 육성하고, 체류형 관광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