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 공식 상품화권 사업 '원갑 코퍼레이션'과 계약
상태바
대한체육회, 공식 상품화권 사업 '원갑 코퍼레이션'과 계약
  • 송성욱
  • 승인 2020.05.25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뉴스] 송성욱 기자 = 대한체육회가 원갑 코퍼레이션과 손잡고 공식 상품화권을 일임했다.

대한체육회 김승호 사무총장(왼쪽), 원갑 이용욱 대표(사진=대한체육회 제공)
대한체육회 김승호 사무총장(왼쪽), 원갑 이용욱 대표(사진=대한체육회 제공)

대한체육회는 25일 오전 11시 올림픽문화센터 대회의실에서 체육회 김승호 사무총장과 원갑 이용욱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식 상품화권자 계약을 체결했다.

대한체육회 공식 상품화권자로 선정된 원갑 코퍼레이션은 내년 말까지 팀코리아(국가대표 선수단) 엠블럼, 캐릭터 ‘달리’ 등 대한체육회 지식 재산을 활용한 라이선스 상품을 개발하고 제조·판매할 수 있는 권리를 갖게 된다.

또한, 대한체육회가 주최 또는 주관하는 대회 및 행사장 등 온·오프라인에서 상품을 판매할 수 있다.

원갑 코퍼레이션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라이선스 상품 제작,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운영용품 납품 등 국제 스포츠 이벤트에 참여한 경험을 살려 체육회와 함께 다양한 라이선스 상품을 개발해나갈 예정이다.

한편, 체육회 임직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일선 현장에서 고생하는 의료진을 응원하고자 ‘국민 모두가 국가대표입니다’라는 응원 문구와 함께 ‘덕분에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