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혜 부총리, 아산 배방유치원서 개학 준비 현장 점검
상태바
유은혜 부총리, 아산 배방유치원서 개학 준비 현장 점검
  • 최진섭
  • 승인 2020.05.26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부모와 함께하는 유치원 등원 개학 현장 점검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이 26일 충남 아산시 소재 배방유치원을 방문, 개학 준비 현장을 점검했다. (사진=충남교육청 제공)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이 26일 충남 아산시 소재 배방유치원을 방문, 개학 준비 현장을 점검했다. (사진=충남교육청 제공)

[아산=동양뉴스] 최진섭 기자=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26일 충남 아산시 소재 배방유치원을 방문, 개학 준비 현장을 점검했다.

이날 유 장관은 배방유치원에서 유치원 개학을 위한 실내·외 방역 상황과 생활 속 거리두기 준비 상황, 유치원 방역용품 보유 현황 등을 살폈다.

또, 긴급돌봄 운영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돌봄교실을 살펴본 후 급식실에서 급식운영 준비 상황 등을 확인했다.

유 장관은 점검 현장에서 “유치원 등원 개학을 앞두고 안전한 환경을 위해 철저한 준비를 하고 계신 교직원분께 감사드린다”며 “단 한명의 유아도 위험에 노출되지 않고, 교육에 소외되지 않도록 교육부에서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점검에 동행한 김지철 교육감은 “충남교육청은 유치원 개학 준비를 위해 방역용품을 4차에 걸쳐 지원하고, 원격수업 자료 개발팀을 구성해 연중 원격수업 자료를 지원하고 있다”며 “15명 이상의 과밀학급에 인력을 지원해 방역관리에 대한 교사의 업무를 경감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이날 자리에 참석한 학부모들은 “유아를 안심하고 유치원에 등원시킬 수 있도록 유치원의 철저한 생활 방역과 유아관리, 교육부와 시·도교육청의 체계적인 지원이 필요하다”고 요구했다.

한편, 이날 현장 점검에는 유은혜 장관과 김지철 교육감을 비롯, 학부모 대표와 아산교육지원청 교육장, 배방유치원 교직원 등이 참석해 개학 준비 상황 점검 뒤 간담회를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