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전국 최초 15인승 중형 전기버스 도입
상태바
포항시, 전국 최초 15인승 중형 전기버스 도입
  • 서주호
  • 승인 2020.05.29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 대기질 개선을 위한 친환경 대중교통시대 시작
현대자동차 중형 전기승합차 '카운티 일렉트릭' 처음 공개
포항시는 27일 시청에서 노선버스 개편에 투입될 전기버스 시승행사를 가졌다.(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시는 27일 시청에서 노선버스 개편에 투입될 전기버스 시승행사를 가졌다.(사진=포항시 제공)

[포항=동양뉴스] 서주호 기자 = 경북 포항시는 오는 7월 말 시행할 시내버스 노선개편 시 도입하는 전기버스의 전시 및 시승행사를 27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달 선정된 현대자동차의 대형 일렉시티 256과 중형 카운티 일렉트릭을 선보였다. 특히 중형 전기승합차인 카운티 일렉트릭은 포항시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시승행사는 포항시청에서 양학동과 시외터미널을 지나 시청으로 돌아오는 7㎞ 구간을 오광장에서 환승하는 방식으로 직접 탑승해 전기버스의 승차감을 확인하고 배터리 성능 등에 대한 점검도 함께 이루어졌다.

대중교통과 박상구 과장은 "올해 시에서 시행하는 시내버스 노선개편은 109개 노선 200대 운행에서 119개 노선 263대로, 10개 노선 63대(대형 18대·중형 45대)를 추가 서비스 할 계획"이라며 "추가되는 63대 버스에 대해서는 시민들의 미세먼지에 의한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전량 전기버스를 도입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환경부 인증을 받은 대형 전기버스는 국내 4개사 11종의 차량과 외국산 9개사 20종의 차량이 있다. 중형 전기버스는 국내 2개사 3종의 차량과 외국산 4개사 4종의 차량이 있다.

한편, 이날 이강덕 포항시장과 한진욱 포항시의회 부의장 등은 시승구간을 시승하며 전기버스에 대한 설명과 전기버스의 쾌적성, 안락성, 안전성 등을 체험하고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시민들께서 쾌적하고 편리한 친환경 버스를 많이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할 것"이라며 "오는 7월 말 실시할 시내버스 노선개편 준비 작업을 철저히 해 더 빠르고, 더 편리하며, 더 환경친화적인 시내버스 노선개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