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8 19:43 (금)
국방부 "군위 단독후보지 불가"…군위군 "들러리로 기만"
상태바
국방부 "군위 단독후보지 불가"…군위군 "들러리로 기만"
  • 윤진오
  • 승인 2020.06.10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위군청 전경(사진=군위군 제공)
군위군청 전경(사진=윤진오 기자)

[군위=동양뉴스] 윤진오 기자 = 국방부가 10일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부지 선정과 관련해 단독후보지는 선정기준에 맞지 않고, 공동후보지는 유치신청 미비로 부적합하다고 밝혔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이날 대구 인터불고호텔에서 박재민 국방부 차관과 면담을 가진 뒤 "군위군민은 물론 대구경북 시도민이 함께 기만 당했다"며 박 차관의 입장 표명에 강한 유감을 표했다.

또 "국방부가 이 결정을 주민투표 전에 말했더라면 군위군이 선정기준을 만드는 데 동의할 이유도, 주민투표에 참여할 이유도 없었다"며 "결과를 정해놓고 논의를 해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군위군민의 과반에 훨씬 못 미치는 25.79%만 찬성한 곳을 유치 신청할 수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군위군 공항추진단 김동백 단장은 "주민투표 전 법제처 유권해석을 바탕으로 공청회를 비롯해 여러 기회에 이전후보지 지자체장의 고유권한으로 유치를 신청해야 이전부지를 결정할 수 있다"며 "서로 다른 생각을 정리하기 위해 사실관계를 밝히는 것이 먼저고, 이 사실을 기초할 때 해결방법을 찾을 수 있는 것이지, 사실관계는 묻어두고 군위군에게 실리를 찾아 공동후보지를 유치신청 하라는 반민주적 주장을 군위군민은 받아들일 수 없다"고 피력했다.

김영만 군수는 "사업이 주민투표가 끝나고도 정상적으로 추진되지 않고 있는 것에 대해 군민들에게 송구하게 생각하며, 법률과 선정기준에 따라 이전부지가 선정되지 않을 경우 가용한 모든 방법을 동원해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