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영일만친구 야시장' 재개장
상태바
포항 '영일만친구 야시장' 재개장
  • 서주호
  • 승인 2020.06.22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영일만친구 야시장이 지난 20일 포항중앙상가에서 재개장했다.(사진=포항시 제공)
포항 영일만친구 야시장이 지난 20일 포항중앙상가에서 재개장했다.(사진=포항시 제공)

[포항=동양뉴스] 서주호 기자 = 경북 포항시는 지난 20일 영일만친구 야시장이 정식 재개장해 본격적인 운영에 나섰다고 밝혔다.

영일만친구 야시장은 포항중앙상가 실개천거리(육거리~북포항우체국) 260m 구간에 먹거리 판매대 30여개 규모로 운영된다. 매주 월요일과 우천 시를 제외하고 평일과 일요일은 저녁 6시부터 밤 11시, 금요일과 토요일은 저녁 6시부터 밤 12시까지 운영된다.

올해부터 새롭게 구성된 판매대 운영자들은 방문객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가성비 중심의 먹거리 메뉴를 선보였다. 또한 방문객들의 편의를 위해 모든 판매대에 신용카드, 포항사랑상품권, 온누리상품권 등 모든 결제수단이 사용가능하다.

일자리경제과 허성욱 팀장은 "야시장과 중앙상가가 상호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다양한 버스킹 공연을 주기적으로 개최하고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며 "영일만친구 야시장이 코로나19 확산이라는 난관을 잘 극복해 침체된 구도심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는 촉매제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영일만친구 야시장 입구(육거리방향)에서 열린 야시장 재개장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객석없이 스탠딩 관람으로 진행됐다. 지역가수의 축하공연도 버스킹 스타일로 진행됨에 따라 야시장 방문객들은 자연스럽게 1~2m씩 간격을 유지하며 스탠딩 관람으로 축하공연을 즐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