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오감’ 전국으로 뻗어 나간다!
상태바
‘충남오감’ 전국으로 뻗어 나간다!
  • 최진섭
  • 승인 2020.06.23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 대외마케팅 전략 수립…매출 상승 견인
농협경제지주 바이어 초청, 전략수립 워크숍 대외마케팅 활성화 논의
충남도는 23일 보령 한화리조트에서 ‘충남오감 대외마케팅 전략 수립 워크숍’을 개최했다. (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도는 23일 보령 한화리조트에서 ‘충남오감 대외마케팅 전략 수립 워크숍’을 개최했다. (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동양뉴스] 최진섭 기자=충남도 광역원예 공동브랜드 ‘충남오감’이 전국 곳곳으로 퍼져 나갈 전망이다.

충남오감의 판매확대를 위한 대외마케팅 전략 수립에 나선 것.

충남도는 23일 보령 한화리조트에서 농협경제지주 대외마케팅부 소속 바이어 12명과 도내 산지농협 관계자, 담당 공무원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오감 대외마케팅 전략 수립 워크숍’을 개최했다.

도는 이날 기존 입점 유통업체에 대한 추가 품목개발과 코로나19로 인한 유통변화에 대응한 마케팅 전략 등 매출 향상을 위한 의견을 나눴다.

도에 따르면 지난해 ‘충남오감’은 매출액 1456억원을 달성하는 등 역대 최고 매출을 기록했다.

이 가운데 대형유통업체 5개사(홈플러스, 이마트, 롯데마트, 이마트에브리데이, GS리테일)를 통한 취급액이 440억원(30%)을 웃돈 것으로 집계됐다.

도는 이번 워크숍을 통해 대형유통업체와 온라인업체에 대한 마케팅 대응 방안을 마련, 보다 공격적이고, 체계적인 대응에 나선다는 복안이다.

이재우 농식품유통과장은 “지난해 대외마케팅 전략수립 워크숍을 계기로 ‘쿠팡’에 신규납품을 시작, 코로나19로 대형유통업체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매출 상승의 효자 노릇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워크숍을 통해 최근 유통 흐름에 맞는 판매 전략을 수립, 농산물의 판로 확대를 위해 공격적이고 다양한 판촉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