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4년만에 안양과 맞대결…FA컵 3라운드
상태바
대구FC, 4년만에 안양과 맞대결…FA컵 3라운드
  • 서주호
  • 승인 2020.07.01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K리그1 6경기 4승 2무, 15득점 5실점 상승세
대구FC 주전공격수 세징야(위)와 새롭게 합류한 국가대표 골키퍼 구성윤.(사진=대구FC 제공)
대구FC 주전공격수 세징야(위)와 새롭게 합류한 국가대표 골키퍼 구성윤.(사진=대구FC 제공)

[대구=동양뉴스] 서주호 기자 = 최근 6경기 무패행진을 달리고 있는 대구FC가 FA컵 토너먼트에 합류한다.

대구는 1일 오후 7시 안양종합운동장에서 FC안양과 2020 하나은행 FA컵 3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안양과는 4년 만의 맞대결이다. 통산전적은 2승 6무 4패로 열세다. 지난 2016년 10월 10일 마지막 맞대결에서는 1대0 승리를 거둔 바 있다.

대구는 최근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최근 치른 K리그1 6경기에서 4승 2무로 무패행진을 달리고 있고, 6경기 15득점 5실점으로 무패를 기록하는 동안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다.

세징야, 에드가, 데얀 외국인선수 3인방의 화끈한 공격력과, 지난 경기부터는 국가대표 수문장 구성윤이 합류해 조현우의 빈자리를 든든하게 강화했다.

대구FC 세징야의 40-40클럽가입이 지난달 27일 강원과의 경기에서 골은 47골로 늘었지만 도움은 39에서 멈춰 있다.(사진=서주호 기자)
지난달 27일 대구FC와 강원 경기의 경기장 모습. (사진=서주호 기자)

한편 상대 안양은 2라운드에서 고양시민축구단을 2대0으로 꺾고 3라운드에 진출했다. K리그2에서는 3무 1패 4경기 무승으로 부진에 빠지면서 10개 팀 중 9위에 머물러 있다.

하지만 아코스티(4득점), 마우리데스(2득점) 등 득점력을 갖춘 외국인 공격수와 K리그2 도움 1위에 올라있는 구본혁(3도움)에 대해서 눈여겨 볼 필요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