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상반기 819건 계약심사…150억원 절감
상태바
충남도, 상반기 819건 계약심사…150억원 절감
  • 최진섭
  • 승인 2020.07.05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감사위, 공사·용역·물품 등 계약심사 통해 예산 절감
충남도청 전경.
충남도청 전경.

[충남=동양뉴스] 최진섭 기자=충남도감사위원회는 올해 상반기 공사, 용역, 물품 구매 등 819건을 계약 전 원가 심사해 150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사업별 절감 내역을 살펴보면 ▲공사 337건 120억원 ▲용역 220건 26억원 ▲물품 262건 4억원 등이다.

이는 설계 항목별 원가 산정과 공법 선택의 적정성 등을 따져 새어나가는 예산을 찾아낸 것이다.

김종영 도 감사위원장은 “단순히 심사를 통해 감액만 한 것이 아니라, 안전과 품질 향상에 관련된 과소 설계에 대해서는 예산을 증액하기도 했다”며 “실제 지방도647호 신창교 재가설공사 등 33건에 대해선 8억원을 증액하는 등 부실 용역·공사 등을 방지하는 데 일조했다”고 설명했다.

도 감사위는 계약금액 10억원 이상 공사 진행 시 설계 변경으로 10% 이상 증액이 필요할 경우 설계 변경에 대한 타당성 심사를 진행, 총 4회에 걸쳐 3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이와 별개로 각종 건설공사 현장에서 발생하는 불용토사, 보도블록, 흄관, 수목 등 건설자원 정보를 통합 관리하는 ‘건설공사 자원정보 공유시스템’을 운영, 예산 절감 성과를 거뒀다.

실제 토석 267건 41만1000㎥를 재활용해 약 15억원의 예산을 절감하기도 했다.

김 위원장은 “잘못된 행정을 지적하는 감사행정을 벗어나 공무원들이 적극적인 업무를 추진할 수 있도록 사전컨설팅감사 및 적극행정 면책제도도 운영할 것”이라며 “도민에게 더 많은 혜택을 주는 감사행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