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서울시장 유서 발견 '마지막 위치는 성북동'
상태바
박원순서울시장 유서 발견 '마지막 위치는 성북동'
  • 송영두 기자
  • 승인 2020.07.09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원순 서울시장 증명사진 (사진= 서울시 제공)
박원순서울시장 유서 발견 '마지막 위치는 성북동' (사진= 서울시 제공)

[동양뉴스] 송영두 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의 실종신고 접수 이후 3시간째 경찰과 소방당국의 수색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서울시장 공관에서 유서가 발견됐다. 

9일 경찰에 따르면 박 시장의 딸은 이날 오후 5시 17분쯤 박 시장과 연락이 끊어졌다고 112에 신고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마지막 통화기록이 잡히는 성북동 길상사 일대를 집중 수색하고 있다. 

박 시장은 당초 이날 오후 4시40분 시장실에서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과 만날 예정이었으나 일정을 취소했다. 서울시는 박 시장이 부득이한 사정으로 일정이 취소됐다고 공지했다.

서울시 종로구 가회동에 위치한 서울시장 공관에서는 박 시장의 유서가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공관 주위와 와룡공원 등을 위주로 수색을 강화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