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희 전 의원 "정의당, 박원순 조문 정쟁화말라" 직격탄
상태바
최민희 전 의원 "정의당, 박원순 조문 정쟁화말라" 직격탄
  • 송영두 기자
  • 승인 2020.07.11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원순 서울시장
최민희 전 의원 "정의당, 박원순 조문 정쟁화말라" 직격탄

[동양뉴스] 송영두 기자 =더불어민주당 최민희 전 의원은 11일 정의당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을 조문하지 않겠다'는 발언이 나오는 데 대해 "정의당은 왜 조문을 정쟁화하나"라고 비판했다.

최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 글에서 "박 시장 조문은 자유"라며 이렇게 말했다.

전날 정의당 류호정 의원은 박 시장을 성추행으로 고소한 전직 서울시청 직원에 대한 연대를 표하고 2차 가해를 우려하며 조문 거부 입장을 밝혔다.

같은 당 심상정 대표는 빈소 조문 후 "가장 고통스러울 수 있는 분은 피해자"라고 했다. 장혜영 의원도 "차마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이 애도할 수 없다"며 서울시장(葬) 결정을 비판했다.

이에 대해 최 전 의원은 "시비를 따질 때가 있고, 측은지심으로 슬퍼할 때가 있는 법"이라며 "뭐 그리 급한가"라고 했다.”도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