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8 19:43 (금)
세계로 뻗어가는 충남 직업계고 학생들!
상태바
세계로 뻗어가는 충남 직업계고 학생들!
  • 최진섭
  • 승인 2020.07.15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교육청, 직업계고 학생 독일 취업을 위한 새로운 도전
전국 최초 주한독일문화원과 독일어 교육 시작
충남교육청은 지난 14일 천안여자상업고등학교에서 주한독일문화원과 독일어 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설명회를 개최했다. (사진=충남교육청 제공)
충남교육청은 지난 14일 천안여자상업고등학교에서 주한독일문화원과 독일어 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설명회를 개최했다. (사진=충남교육청 제공)

[충남=동양뉴스] 최진섭 기자 = 충남교육청이 직업계고등학교 학생들의 독일 취업을 위한 자리를 마련했다.

지난 14일 천안여자상업고등학교에서 전국 교육청 최초로 주한독일문화원과 독일어 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설명회를 개최한 것.

이날 설명회에는 독일 취업을 희망하는 천안여자상업고, 합덕제철고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과 주한독일대사관 과학기술참사관, 주한독일문화원 조성기 협력관, 이해정 어학센터장, 독일 애커트슐랜 기술학교 김혜윤 팀장 등이 참석했으며, 신라공업고 조인호 교장은 독일 파견 운영 사례를 소개했다.

15일 교육청에 따르면 주한독일문화원은 지난 1월 교육청과 독일어 교육 업무협약을 하고, 독일어 교육 수업료와 자격 응시료를 인하해주는 특별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교육청은 협력 지원체제를 통해 오는 2022년 독일 해외 현장학습에 20명 파견을 시작으로 향후 해마다 최대 30명을 독일 직업교육과 연계해 현지 파견과 취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주한독일대사관 참사관은 “충남 직업계 학생들이 독일에 파견돼 취업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고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정 미래인재과장은 “충남 직업계고 학생들이 독일 현지 파견과 취업을 위해 독일어 능력과 직무능력을 향상할 수 있는 맞춤식 교육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천안여상과 합덕제철고는 주한독일문화원 대전분원에서 독일어교육 강사와 교육과정 운영을 지원받게 되며, 다음달부터 주중과 주말에 독일어 교육과정을 총 5학기 동안 운영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