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7월 국회 집값 안정 분기점…모든 정책수단 동원"
상태바
김태년 "7월 국회 집값 안정 분기점…모든 정책수단 동원"
  • 서다민
  • 승인 2020.07.16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사진=더불어민주당 제공)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사진=더불어민주당 제공)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6일 "집값 안정을 위해 어떤 성역도, 한계도 두지 않고 쓸 수 있는 모든 정책수단을 동원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부동산 시장 안정화 의지는 어느 때보다 강력하다"며 "7월 국회를 집값 안정의 분기점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7월 임시국회에서 부동산 세법과 임대차 3법을 처리하겠다"며 "부동산 세제 강화로 고가주택 집주인들이 세금 인상분을 세입자에게 전가할 것이란 우려가 있는데 우려를 차단하려면 임대차 3법을 통과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주택공급 확대도 신속히 추진하겠다"며 "도심 공유개발을 위한 도시계획 규제개선, 유휴 부지 등 신규 택지 발굴, 공공 재개발·재건축 방식 사업의 도시 규제 완화를 통한 청년·신혼 부부용 공공임대 분양아파트 공급 등 거론되고 있는 모든 방안의 효과를 검토해 종합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