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밤나무 해충 항공방제 실시
상태바
순천시, 밤나무 해충 항공방제 실시
  • 강종모
  • 승인 2020.07.16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약제사용, 밤 재배농가 소득증대 기여
(사진=동양뉴스DB)
(사진=동양뉴스DB)

[순천=동양뉴스]강종모 기자 = 전남 순천시는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친환경 약제를 이용해 밤 재배단지 635㏊에 항공방제를 실시한다.

항공방제 일정은 ▲24일 송광면, 외서면, 주암면 ▲25일 낙안면, 별량면, 상사면 ▲26일 승주읍, 월등면, 황전면(죽내) ▲27일 황전면(비촌, 모전) 순서로 진행할 계획이다.

방제시간은 오전 6시부터 낮 12시까지며, 기상여건과 헬기운영 상황에 따라 일정이 변경될 수 있다.

항공방제 기간 동안 방제구역 2㎞ 이내 지역의 가축방목과 입산, 산나물 채취를 금지하고 특히 양봉·양잠·양어장 보호조치 등 피해예방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이강진 시 산림과장은 “우리 순천시가 산림청 헬기를 지원받아 실시하는 이번 항공방제는 복숭아명나방 등 해충을 방제키 위한 것으로 밤 생산량과 품질 증대로 농가의 소득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청수 시 생태환경센터 소장은 “이번 항공방제를 통해 생산농가의 생산비 절감 등을 통해 고품질 밤의 생산력을 높일 수 있길 바란다”며 “인근 주민들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방제일정과 주의사항 등에 대해 각별히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