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2 16:07 (화)
음성군, 집중호우로 인한 2차 피해 막기 위해 안간힘
상태바
음성군, 집중호우로 인한 2차 피해 막기 위해 안간힘
  • 정수명
  • 승인 2020.08.04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병옥 군수 "폭우로 인한 인명피해 더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관리에 만전"
음성군 감곡면 사곡2리 산사태로 인한 복숭아 과수원 피해 모습.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군 감곡면 사곡2리 산사태로 인한 복숭아 과수원 피해 모습.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동양뉴스] 정수명 기자 = 최악의 호우피해를 겪고 있는 음성군이 2차 피해를 막기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충북 음성군은 지난달 29일부터 시작된 집중호우로 인해 인명 및 재산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4일 지역별 피해 현황 및 복구계획을 점검하고 연이은 호우 예보에 대비하기 위해 조병옥 군수 주재로 긴급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 조 군수는 기습적인 폭우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삼성면, 생극면, 감곡면 등을 신속히 복구해 주민의 안전을 지키고, 도로, 하천 등 침수가 우려되는 곳의 출입통제와 사전대피를 실시해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할 것을 지시했다.

특히, 장기간의 집중호우로 지반이 약해져 급경사지 붕괴와 산사태 위험이 우려되는 만큼, 꼼꼼한 사전예찰과 주민 사전대피, 응급복구 작업 중 안전사고 예방에 철저를 당부했다.

아울러, 재난안전대책본부가 원활히 가동될 수 있도록 관계부서의 협조체계 강화와 이재민 발생으로 인한 임시주거시설에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방역조치를 강화하도록 했다.

조 군수는 "주민의 안전을 위해 음성군 전 공직자들이 총력을 다해 응급복구와 이재민 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며 "폭우로 인한 인명피해가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