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18:36 (일)
청주시, 2020 직지코리아 페스티벌 취소 결정
상태바
청주시, 2020 직지코리아 페스티벌 취소 결정
  • 노승일
  • 승인 2020.08.07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인한 시민안전을 위해 전면 취소
청주시청사 전경 (사진= 노승일 기자)
청주시청사 전경 (사진= 노승일 기자)

[청주=동양뉴스] 노승일 기자 = 충북 청주시가 다음 달 4일부터 6일까지 개최 예정이었던 ‘2020 직지코리아 페스티벌’이 전면 취소 결정됐다고 7일 밝혔다.

직지의 날 행사추진위원회(위원장 김항섭, 이하 위원회)는 2020 직지코리아 페스티벌 개최여부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최종적으로 취소했다.

위원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직지상 수상기관과 유네스코 본부 불참에 따라 2020 직지코리아 페스티벌의 핵심 축인 ‘직지상 시상식’ 개최가 어려워지고, 코로나19 외국인 집단감염 발생 및 집중호우 피해가 심각한 지금은 시민안전 확보가 최우선인 상황임을 공감하며 취소 결정 사유를 밝혔다.

청주고인쇄박물관 직지코리아팀 이상호 과장은 “비록 2020 직지코리아 페스티벌이 취소되지만 ‘직지상’ 만큼은 대리 수상을 통해 다음달 4일 전달할 예정이며, 향후 직지코리아 페스티벌 발전방향에 대해 학술대회를 개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