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18:34 (월)
광화문집회발 코로나19 집단감염 발생 '우려가 현실로'
상태바
광화문집회발 코로나19 집단감염 발생 '우려가 현실로'
  • 오정웅
  • 승인 2020.08.30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동구 소재 '사랑의 교회' 교인 46명 광화문 집회 참석
'사랑의 교회'서 발생한 확진자 34명 중 광화문 집회 참석자 22명, 미참석자 12명
eo
대구 동구 '사랑의 교회'에서 광화문집회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한 가운데, 대구시는 긴급 재난문자를 통해 대구소재 모든 교회에 대해 주일예배의 집합금지 및 비대면 온라인 예배 전환을 요청했다.(사진=독자 제공)

[대구=동양뉴스] 오정웅 기자 = 전국적으로 광화문집회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대구에서도 교회 집단감염이 발생했다.

30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대구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는 30명이며 이 중 29명이 대구 동구 소재 '사랑의 교회'와 관련된 것으로 밝혀졌다.

대구시는 지난 29일 '사랑의 교회' 교인 103명의 명단을 확보해 이미 확진된 5명을 제외한 나머지 98명에 대해 전수검사를 실시한 결과, 이 중 29명이 추가로 확진판정을 받았으며 현재까지 총 34명의 확진자가 이 교회에서 발생했다고 밝혔다.

해당 교회에서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사람은 미등록 교인 3명을 포함해 총 46명으로 파악된 가운데, 34명의 확진자 중 22명은 광화문 집회 참석자이며, 12명의 확진자는 집회 미참석자로 알려졌다.

한편,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사랑의 교회' 미등록 교인 3명 중 2명은 검사를 완료해 음성판정을 받았고, 1명은 이날 오전 9시 동구보건소에서 진단 검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