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0 18:14 (금)
정세균 총리 "추석 연휴 이동 최소화 요청"
상태바
정세균 총리 "추석 연휴 이동 최소화 요청"
  • 서다민
  • 승인 2020.09.06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세균 "일본 코로나 대응, 우리만큼 투명하고 적극적인가" 직격탄(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정세균 국무총리 (사진=동양뉴스DB)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6일 "이번 추석 연휴만큼은 이동을 최소화하고 가급적 집에 머무르면서 휴식의 시간을 가져달라"고 요청했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지금은 전국 각지와 거의 모든 일상에서 집단감염이 끊이지 않는 상황이라 추석 연휴가 또 다른 재확산의 도화선이 되지 않을까 우려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총리는 "많은 국민들께서 적극 협조해 주신 덕분에 지난 2주간 확진자 수가 점차 줄고 있지만 아직 안심하기는 이르다"며 "지금의 여세를 몰아 확진자 수를 하루 100명 이하로 확실하게 감소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대중교통 이용을 줄이고 밀집도를 낮추기 위한 대책을 추진하겠다"며 "온라인 성묘, 벌초대행 서비스 등 비대면 수단을 적극 활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기재부 등 관계부처 합동으로 준비 중인 추석 민생 대책도 이러한 방역기조를 충실히 반영해 수립해 달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