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09:46 (금)
[속보] 대법 양형위, '아동·청소년 성착취물 제작' 최대 징역 29년 3개월 권고
상태바
[속보] 대법 양형위, '아동·청소년 성착취물 제작' 최대 징역 29년 3개월 권고
  • 서다민
  • 승인 2020.09.15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대법원 양형위원회는 14일 제104차 전체회의를 개최하고 '디지털 성범죄' 관련 아동·청소년 성착취물을 상습적으로 제작했거나 죄질이 나쁜 아동·청소년 성착취물 제작 범죄를 두 건 이상 저지른 경우 29년 3개월까지 형을 선고할 것을 권고했다고 15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