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17:21 (일)
완주군의회 "추석연휴 지역간 이동 자제" 호소
상태바
완주군의회 "추석연휴 지역간 이동 자제" 호소
  • 한미영
  • 승인 2020.09.16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호소문 발표
완주군의회 전경(사진=완주군의회 제공)
완주군의회 전경(사진=완주군의회 제공)

[완주=동양뉴스] 한미영 기자 = 전북 완주군의회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추석명절 이동 자제를 강조하며 군민들의 동참을 호소했다.

16일 군의회는 김재천 의장 명의로 ‘추석명절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동참 호소문’을 발표했다.

김 의장은 “추석명절 고향 방문과 지역 간 이동이 집중될 경우 코로나19의 집단감염 확산이 크게 우려된다”면서 “이번 추석만큼은 고향방문과 지역 간 이동을 최대한 자제하고 우리 모두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이어 “현재 무증상이나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확진자 수는 계속 증가하고 있고, 추석명절을 기점으로 대규모 인구이동과 함께, 전국적으로 확진자가 대거 발생하게 된다면 코로나19 극복은 요원해질 것”이라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는 가족 간 전파 비율이 높으며, 치명률 역시 고령일수록 높아져 위중 중증환자의 대부분은 60대 이상 고령자”라고 강조하며 “연휴 기간 동안 전화 또는 영상통화를 활용해 가족이나 친지에게 안부를 전할 것”을 제안했다.

덧붙여 “농협·산림조합의 벌초대행서비스나 ‘e-하늘 장사정보시스템’의 온라인 성묘시스템 활용과 노인요양시설과 요양병원 방문도 자제하는 등 이동을 최소화 할 것”을 재차 강조했다.

끝으로 김 의장은 “이번 추석에 고향방문을 자제하는 일이 많은 분들에게 안타까운 일이 되겠지만, 코로나19를 극복하고, 다시 일상으로 복귀가 가능하도록 군민 여러분께 고향방문 자제와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