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11:26 (수)
SK, NC전 홈경기 앞서 '가치함께 인천' 치매극복의 날 행사 진행
상태바
SK, NC전 홈경기 앞서 '가치함께 인천' 치매극복의 날 행사 진행
  • 송성욱
  • 승인 2020.09.18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뉴스] 송성욱 기자 = SK 와이번스가 18일에 열리는 NC 다이노스와의 홈경기에서 '가치함께 인천'을 주제로 하는 치매 극복의 날 행사를 갖는다.

(이미지=SK와이번스 제공)
(이미지=SK와이번스 제공)

SK는 "인천시와 인천광역치매센터와 함께 치매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고 치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세계보건기구(WHO)와 국제 알츠하이머협회가 치매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매년 9월 21일을 치매극복의 날로 지정했다.

이에 노인인구와 치매인구가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는 우리나라도 이날을 법적 기념일로 지정하고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진행해오고 있다.

먼저, 박남춘 인천시장이 18일 홈경기에 앞서 급속한 고령화가 진행되고 있는 인천시에서 치매환자들이 시민들과 더불어 행복하게 살기를 기원한다는 의미로 '치매환자의, 치매환자에 의한, 치매환자를 위한 도시 인천'이라는 주제의 인권선언문을 낭독한다.

또한, SK선수단도 치매로 고통 받고 있는 환자 가족들을 응원할 예정이다. 선수단은 치매환자를 돕는 파트너로 활동 중인 캐릭터 '단비' 스티커를 모자에 부착하고 경기에 출전하고, 최지훈, 최준우 선수는 구단 유튜브를 통해 치매 예방을 위한 뇌신경 운동 등을 팬들에게 소개하며 치매예방 및 극복을 홍보한다.

한편 이날 시구는 2014년 치매 판정을 받고 극복을 위해 노력 중인 김용수(76·인천시 연수구)씨가, 시타는 신은호 인천시의회 의장이 맡는다.

이날 시구자로 선정된 김용수씨의 배우자 배인숙씨는 "이번 시구 행사를 통해 모든 치매 환자 가족들이 치매친화적인 사회분위기 속에서 치매극복을 위해 더욱 더 용기를 내어 생활했으면 한다"고 소망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