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18:34 (월)
‘청산리대첩 100주년 및 백야 김좌진장군 순국 90주기 추모제’ 개최
상태바
‘청산리대첩 100주년 및 백야 김좌진장군 순국 90주기 추모제’ 개최
  • 최진섭
  • 승인 2020.10.25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홍성 백야사서 양승조 충남지사와 김석환 홍성군수 등 참석, 애국선열 숭고한 뜻 기려
25일 개최된 ‘청산리대첩 100주년 및 백야 김좌진장군 순국 90주기 추모제’에서 추모사를 하는 양승조 충남지사. (사진=충남도 제공)
25일 개최된 ‘청산리대첩 100주년 및 백야 김좌진장군 순국 90주기 추모제’에서 추모사를 하는 양승조 충남지사. (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동양뉴스] 최진섭 기자 = ‘청산리대첩 100주년 및 백야 김좌진장군 순국 90주기 추모제’가 25일 김좌진 장군 생가 내 백야사(사당)에서 양승조 충남지사와 김석환 홍성군수를 비롯, 홍문표 국회의원, 장재석 홍성군의회 부의장, 이동희 충남서부보훈지청장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됐다.

이날 참석자들은 헌화·분향을 통해 김좌진 장군을 비롯, 독립운동가·호국 영령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 독립운동의 의미를 되새겼다.

25일 개최된 ‘청산리대첩 100주년 및 백야 김좌진장군 순국 90주기 추모제’에서 묵념하는 김석환 홍성군수. (사진=홍성군 제공)
25일 개최된 ‘청산리대첩 100주년 및 백야 김좌진장군 순국 90주기 추모제’에서 묵념하는 김석환 홍성군수. (사진=홍성군 제공)

김석환 홍성군수는 이날 추념사에서 “청산리 전투는 비단 전투의 대승을 떠나 온 국민들에게 독립에 대한 희망을 주고 단절된 민족의 역사를 잇게 만든 중대한 사건”이라며 “수많은 독립 운동가를 배출한 역사의 고장 홍성에서 장군의 업적을 기리고, 숭고한 독립정신과 의병정신을 이어갈 수 있도록 김좌진 장군 생가지를 ‘대한민국 항일운동’의 성지로 조성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양승조 지사는 “우리 민족에게는 위기의 순간에 주눅 들지 않고, 응전을 통해 변화와 혁신, 성장을 이끌어 내는 DNA가 있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 4차 산업혁명의 물결이 몰아치는 국가 대변혁의 순간에도 당당히 맞서 도민과 함께 전력을 다해 극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백야 김좌진 장군 추모제는 1920년 10월 21일부터 26일 새벽까지 진행됐던 청산리 대첩의 마지막 전투가 벌어진 10월 25일에 맞춰 매년 김좌진장군 생가지에서 열리는 행사로 그 역사적 의미를 더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