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17:10 (화)
음성군 25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충북서 처음
상태바
음성군 25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충북서 처음
  • 정수명
  • 승인 2020.11.22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병옥 음성군수가 22일 코로나19 브리핑을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격상 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사진=음성군 제공)
조병옥 음성군수가 22일 코로나19 브리핑을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1.5단계로 격상한다고 밝혔다.(사진=음성군 제공)

[음성=동양뉴스] 정수명 기자 = 충북 음성군이 오는 25일 0시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1.5단계로 격상키로 했다. 충북도내에서는 첫 사례다.

22일 군에 따르면, 지난 14일 삼성면 벧엘교회 기도원에서 확진자가 집단 발생한 데 이어 학교, 기업체에서 연달아 확진자가 발생했다.

20일부터 지역 내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고 있지만, 최근 전국적으로 불특정 감염이 확산하고 있어 지역 내 감염 차단을 위해 거리두기 단계 격상 조치를 내렸다는 것이 군의 설명이다.

군내 거리두기 1.5단계 조치는 다음 달 8일 자정까지 2주간 적용된다.

조병옥 군수는 이날 브리핑을 통해 “자신과 가족, 그리고 이웃을 위해 불필요한 외출이나 모임·행사 자제,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손 씻기 등 개인방역 수칙 준수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달라”며 “발열 등 몸에 이상 징후가 나타날 시 등교, 출근을 자제하고 꼭 검체 검진을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거리두기 1.5단계 상향 조치에 따라 군내 유흥시설은 춤추기나 좌석 간 이동이 금지되고 방문판매 등 직접 판매 홍보관은 오후 9시 이후 운영이 중단된다.

단, 식당·카페의 경우 지역 서민들의 경제를 고려해 현행 1단계 기준을 유지한다고 군은 밝혔다.

아울러 오는 30일까지 운영 중단 조치한 문화·복지·체육시설 등 공공시설은 다음 달 1일부터 1.5단계 기준으로 적용해 제한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