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19:07 (일)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중복 알림 서비스 앱 My-T(마이티) 출시
상태바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중복 알림 서비스 앱 My-T(마이티) 출시
  • 서인경
  • 승인 2021.01.13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가 출시한 ‘My-T(마이티)’ 어플리케이션 확진자 동선 겹침 알림 및 이동 정보 제공 서비스(사진=서울시청 제공)
서울시가 출시한 ‘My-T(마이티)’ 어플리케이션 확진자 동선 겹침 알림 및 이동 정보 제공 서비스(사진=서울시청 제공)

[서울=동양뉴스] 서인경 기자 = 서울시는 감염병과 공존이 불가피한 시대에 더 안심하고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확진자 이동 경로 겹침 알람, 혼잡도가 덜한 경로 안내 등 다양한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는 'My-T(마이티)' 어플리케이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개인정보 제공에 동의하면 개인의 통행 이동 궤적 데이터(GPS)를 수집해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개개인에게 통행특성 분석 및 최적화 된 맞춤 교통정보서비스를 제공하는 ‘My-T(마이티)’ 앱은 코로나19에도 안전하고 편리한 이동이 가능하도록 ▲감염병 노출 알림 정보 ▲대중교통 혼잡도 기반 길찾기 서비스 ▲통행 분석을 통한 나만의 이동경로 제공 ▲교통약자를 위한 저상버스 예약 등 다양한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다.

시는 내년까지 단계적으로 서비스를 완성해 코로나19 확진자 중복경로 등 ‘안심이용’ 서비스를 시작으로 민간기업에서 보유하고 있는 기술과 마이데이터 정보 결합을 통해 ▲대중교통 이용 마일리지 적립·요금 할인 제공 ▲대중교통 이용 실적을 반영한 신용등급을 향상 서비스 ▲데이터 판매 수익 환원 등 다양한 서비스를 계획하고 있다.

황보연 시 도시교통실장은 “마이데이터 My-T(마이티) 사업을 통해 스타트업, 소기업 등이 누구나 자유롭게 데이터를 이용하고 사업화 할 수 있는 교통허브 생태계를 조성함으로써 시민에게 더 많은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