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8 17:20 (월)
음성군, 중부내륙철도 지선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 촉구 공동건의
상태바
음성군, 중부내륙철도 지선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 촉구 공동건의
  • 정수명
  • 승인 2021.01.13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병옥 음성군수를 비롯한 최용락 음성군의회 의장, 임호선 국회의원과 음성군철도대책위원회는 12일 국토교통부를 방문해 중부내륙철도 지선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 계획 반영을 촉구했다. (사진=음성군 제공)
조병옥 음성군수를 비롯한 최용락 음성군의회 의장, 임호선 국회의원과 음성군철도대책위원회는 12일 국토교통부를 방문해 중부내륙철도 지선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 계획 반영을 촉구했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동양뉴스] 정수명 기자 = 충북 음성군 조병옥 군수를 비롯한 최용락 음성군의회 의장, 임호선 국회의원과 음성군철도대책위원회는 12일 국토교통부를 방문해 중부내륙철도 지선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 계획 반영을 촉구했다.

13일 군에 따르면, 이날 국토부 방문에서 중부내륙철도 지선 건설을 염원하는 서울 강남구, 경기도, 충북 청주, 충주, 음성 지역구 국회의원 9명이 채택한 공동건의문을 전달했다.

이는 기 확정된 수서~광주 노선 연결을 통해 최소한의 사업비로 철도수혜지역 확대와 철도네트워크를 통한 수도권과 중부권의 상생발전을 도모하고, 국토 균형발전을 위해 중부내륙철도 지선 구축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한 것이다.

공동건의문에는 수서~광주~이천~감곡~충북혁신도시~청주공항을 잇는 중부내륙철도 지선을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건의하는 내용을 담았다.

특히, GTX-A, C 노선과 연계해 서울 동·북부, 경기도와 중부권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11개 공공기관이 이전한 충북혁신도시의 미비한 광역교통체계 개선효과와 수서에서 청주공항까지 환승 없이 52분만에 도착할 수 있는 획기적인 노선임을 강조했다.

이 노선은 감곡부터 청주공항까지 총 55.3㎞를 연결하는 사업으로, 1조7000억원의 사업비가 소요되며 임호선 국회의원, 충북도지사, 음성군수의 민선7기 공약사업이다.

수도권인 수서~광주 노선과 중부내륙철도(이천~충주~문경) 등 기존노선과 연결돼 수서~광주~이천(부발)~감곡~충북혁신도시~청주공항 간 열차 운행으로, 중부내륙과 충북혁신도시, 청주공항과의 철도 접근성 향상은 물론 총 1만9천193명의 고용 유발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조 군수는 “중부내륙철도 지선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위해 함께 힘을 모아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지속적으로 관련 부처 등을 방문해 사업의 당위성을 알려, 중부내륙철도 지선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