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0 18:50 (화)
대전시, 외국인·북한이탈주민 정착 돕는다!
상태바
대전시, 외국인·북한이탈주민 정착 돕는다!
  • 한미영
  • 승인 2021.04.08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청
대전시청

[대전=동양뉴스] 한미영 기자 = 대전시가 외국인과 북한이탈주민의 정주여건과 생활편의를 증진하는 기초생활 인프라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행정안전부에서 공모한 ‘2021년 외국인 등 거주지역 인프라 조성’ 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에서 대전시를 비롯해, 인천 남동구, 경기 안성시, 전북 고창군, 전남 강진군, 영암군 등 총 6곳이 선정됐으며, 시는 ‘서로 다름으로 함께하는 소통·공유 공간 늘(neul)’이라는 주제로 참여했다.

이 사업으로 시는 총 4억원(국비 2억원, 지방비 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내년 초까지 외국인·탈북민 커뮤니티 공간, 종합지원센터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지역적응센터에서 진행하는 정착프로그램과 새롭게 조성된 소통 플랫폼을 연계해 실효성 있는 정착지원 사업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전시 이현미 청년가족국장은 “북한이탈주민과 외국인이 지역사회에 정착하기 위해서는 주민과의 화합이 필수적”이라며, “지역주민과 소통하는 데 어려움이 없도록 교류 공간을 조성하고, 적극적인 지원정책을 통해 안정적으로 지역사회에 정착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