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18:03 (화)
문 대통령, 내주 특별방역점검회의·확대경제장관회의 잇따라 소집
상태바
문 대통령, 내주 특별방역점검회의·확대경제장관회의 잇따라 소집
  • 서다민
  • 승인 2021.04.10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청와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초청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 (사진=동양뉴스DB)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내주 특별방역점검회의와 확대경제장관회의를 잇따라 소집한다.

문 대통령은 오는 12일 청와대에서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백신 수급 계획 등을 포함한 코로나 대응 전략을 점검한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10일 밝혔다.

특별방역점검회의는 코로나 총력 대응 체계를 구축해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문 대통령이 긴급 소집한 것이라고 강 대변인은 전했다.

이날 회의에는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그리고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참석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또 오는 15일 확대경제장관회의를 소집해 경제 상황과 주요 전략산업 현황을 점검하고 대응 전략을 논의한다.

이날 회의에는 홍남기 경제부총리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이 참석한다.

강 대변인은 "이는 국정 현안을 다잡아 나가기 위한 문 대통령의 첫 번째 행보"라면서 "문 대통령은 국민의 절실한 요구를 실현시켜 나가기 위해 더욱 낮은 자세와 보다 무거운 책임감으로 국정에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8일 코로나 극복, 경제 회복과 민생 안정, 부동산 부패 청산 등에 매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