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17:36 (수)
의성군, ‘의성형 민생살리기 종합대책’ 추경예산 반영 800억원 증액
상태바
의성군, ‘의성형 민생살리기 종합대책’ 추경예산 반영 800억원 증액
  • 윤진오
  • 승인 2021.04.19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당초예산 5800억원보다 800억원(13.8%) 늘어난 6600억원 규모
의성군청
의성군청

[의성=동양뉴스] 윤진오 기자 = 경북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올해 제1회 추경예산(안) 규모를 지난달 수립한 ‘의성형 민생살리기 종합대책’의 후속조치로 7개 분야 52개 사업에 대한 예산을 반영해 800억원으로 확정, 16일 군 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예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소상공인, 농업경영체, 관내주민 등의 피해규모가 심각한 상황에 지역경제를 활성키 위해 올해 당초예산 5800억원보다 800억원(13.8%) 늘어난 6600억원 규모가 됐다.

추경예산은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운영, 예방 및 방역물품 구입 등 코로나19 극복예산을 우선 편성한다.

또한 ▲소상공인, 농업경영체, 종교단체, 일반가구 등에 대한 생활안정자금을 의성사랑상품권으로 지급 ▲노인, 장애인, 아동 등 취약계층 돌봄서비스, 신중년 경력활용 지역서비스일자리, 중소기업 청년일자리 사업,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의성사랑상품권 발행, 공익증진 직접지불제 등 민생살리기 예산을 편성 ▲의성역전~경신아파트간 도시계획도로확포장, 이웃사촌시범마을 청년특화거리조성, 전선지중화 사업, 의성읍 도시재생 뉴딜, 공설화장장 노후설비 교체 등 지역개발수요에 적극 대응한다.

이와 함께 새뜰마을, 마을만들기, 행복마을자치사업 등 주민자치사업, 의성형복지추진에 따른 읍면별 특화사업과 효율적인 시설물 관리를 위한 시설물통합관리(6개 구역) 예산을 반영했다.

김주수 군수는 “이번 추경에 가용자원을 최대한 투입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회복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에게 희망이 되기를 바란다”며 “예산이 확정되는 대로 신속하게 집행해 군민생활 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제1회 추경예산(안)은 의성군의회에서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다음달 7일 본회의 의결로 최종 확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