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16:13 (수)
안동시, 대마재배지 점검 및 교육 실시
상태바
안동시, 대마재배지 점검 및 교육 실시
  • 신성훈
  • 승인 2021.04.22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개 읍면동에 걸쳐 85농가 205필지 약 14만평에 달하는 대마 재배지 대상
5월부터 11월까지 대마 불법 유출, 무단절취 행위 집중 점검
안동시 대마 재배지 현장점검(사진=안동시제공)
안동시 대마 재배지 현장점검(사진=안동시 제공)

[안동=동양뉴스] 신성훈 기자 = 경북 안동시는 지난해 ‘헴프 규제자유특구’에 지정된 후 대마재배지가 확대됨에 따라 안전한 대마 관리를 위해 예찰 및 감시 업무를 강화하고 있다.

18개 읍면동에 걸쳐 85농가 205필지 약 14만평에 달하는 대마 재배지에 대해 올 5월부터 11월까지 대마 불법 유출, 무단절취 행위를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이번 점검은 읍면동별 담당 공무원제로 실시하며, 대마재배허가 경작예정지 예찰, 대마재배지 현장 일반감시(생육기), 대마수확기 특별점검, 등을 관련 부서간 협력 대응 등 체계적이고 상시적인 감시로 불법행위를 사전에 차단할 방침이다.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 제36조 제2항에 따라 대마 재배자는 그 잎을 소각·매몰하거나 그 밖에 유출을 방지할 수 있는 방법으로 폐기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며, 제3조 제10호에는 대마 종자의 껍질을 흡연 또는 섭취하는 행위를 금지하고 있다.

누구든지 대마, 대마초 종자 또는 종자의 껍질을 흡연 또는 섭취할 목적으로 소지하거나 매매·알선해서는 안되며, 대마 씨앗의 껍질을 폐기할 때에도 소각·매몰 등의 방법으로 처리해야 하며 동물용 사료로 공급할 수 없다. 이를 위반할 시에는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에 의해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0만원 이하의 벌금 등의 처벌을 받게 된다.

안동시 대마재배 관리 교육(사진=안동시 제공)
안동시 대마재배 관리 교육(사진=안동시 제공)

지난달 24일 안동시 보건소는 와룡면, 도산면 대마재배자들을 대상으로 대마관리에 관한 교육을 실시했다. 추후에도 지속적으로 도난예방을 위한 자율감시 강화, 불법 유통 및 사용금지, 대마재배 관련 보고사항 등에 관한 교육을 실시해 대마관리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