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5 13:56 (토)
대구시, 'Race To Zero' 캠페인 가입…2050 탄소중립 달성
상태바
대구시, 'Race To Zero' 캠페인 가입…2050 탄소중립 달성
  • 윤진오
  • 승인 2021.05.05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국 런던, 미국 워싱턴DC, 독일 본, 일본 도쿄 등 510개 도시 참여
대구시청
대구시청

[대구=동양뉴스] 윤진오 기자 = 대구시는 세계 각 국의 지방정부, 기업 등 다양한 주체들이 2050 탄소중립 달성 목표를 공표하고 이행하겠다는 약속을 하는 국제 캠페인인 'Race To Zero'에 전국 최초로 가입했다.

이달 현재 'Race To Zero 캠페인'에는 영국 런던, 미국 워싱턴DC, 독일 본 등 510개 도시가 가입돼 있으며, 우리나라는 지난달 20일 대구시가 처음으로 가입했다.

특히 'Race To Zero' 가입 도시는 친환경적 생활 확산, 친환경 연료로의 전환, 탄소 제로 건물의 보급, 청정에너지 생산 등을 약속하고 이행해야 한다.

또한 매년 탄소중립 이행 성과를 국내외에 공개하고, 우수 사례를 공유하게 된다.

권영진 시장은 지난해 7월 발족한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의 시·도 대표로 선임되면서 지방정부가 앞장서는 탄소중립을 실현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대구시는 앞으로 2050 탄소중립 전략을 수립하고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사업을 발굴해 현장에 적용하는 등 지역 주도의 탄소중립을 선도해 나갈 방침이다.

권영진 시장은 지난 3월26일 사이먼사이먼 스미스(Simon Smith) 주한 영국대사와의 면담에서 ‘Race To Zero 캠페인’ 가입을 권유받아 그 자리에서 수락했다. (사진=대구시 제공)
권영진 대구시장(가운데 왼쪽)은 지난 3월 26일 사이먼 스미스(Simon Smith·가운데 오른쪽) 주한 영국대사를 만나 면담하고 있다. (사진=대구시 제공)

한편 지난 3월 권 시장은 사이먼 스미스(Simon Smith) 주한 영국대사와의 면담에서 'Race To Zero 캠페인' 가입을 권유받았고 그 자리에서 흔쾌히 가입 의사를 밝혔다.

권영진 시장은 "대구시가 첫발을 내디딘 'Race To Zero 캠페인'은 100미터 달리기가 아니라 탄소중립의 미래로 가는 장거리 레이스가 될 것"이라며 "코로나19 위기에서 확인한 대구시민의 저력으로 기후 위기에도 '2050 탄소중립 선도도시 대구'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올해 11월 제26회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UNFCCC COP26)에 개최국인 영국 주관으로 '유엔기후변화협약 Race To Zero' 캠페인이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