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17:58 (화)
울산 코로나19 신규확진 25명…남구 유흥주점 관련 확진자 늘어
상태바
울산 코로나19 신규확진 25명…남구 유흥주점 관련 확진자 늘어
  • 허지영
  • 승인 2021.05.12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관련 이미지(사진=동양뉴스 DB)
코로나19 관련 이미지(사진=동양뉴스 DB)

[울산=동양뉴스] 허지영 기자 = 12일 울산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5명이 발생해 누적 확진자 수는 2301명이 됐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22명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다. 이 중 가족간 감염은 19명으로 파악됐다.

나머지 3명은 코로나19 증상이 나타나 검사를 받고 확진된 사례다.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다.

감염자 집단과 관련해서는 남구 건축회사 사무실 관련 1명, 선양교회 관련 1명이 추가됐다.

남구의 한 유흥점과 관련된 확진자도 늘었다.

지난 9일 이 유흥주점의 외국인 직원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이 주점 직원 3명과 주점을 방문한 손님 2명이 뒤이어 확진됐다.

이날 주점 확진자 가족 1명이 추가돼 유흥주점 관련 확진자는 총 7명이다.

또 이날 동구의 한 초등학교에서 학생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이 학교는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됐다.

시는 이 학교에 임시 선별검사소를 설치해 학생과 교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실시 중이다.

지역벽로는 중구 3명, 남구 12명, 동구 8명, 울주군 2명 등으로 집계됐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