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18:03 (화)
문 대통령, 스승의 날 맞아 축사 "선생님들은 대한민국의 희망"
상태바
문 대통령, 스승의 날 맞아 축사 "선생님들은 대한민국의 희망"
  • 서다민
  • 승인 2021.05.15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스승의 날을 맞아 SNS 영상메시지를 공개했다. (사진=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스승의 날을 맞아 SNS 영상메시지를 공개했다. (사진=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이제 우리 앞에는 누구도 경험해보지 못한 코로나19 이후 시대가 놓여있다. 교육이 먼저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다면, 우리 아이들이 변화 속의 주역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제40회 스승의 날'을 맞아 SNS 영상메시지를 통해 "우리에게 교육은 미래를 준비하는 일"이라며 "교육이 새로운 가능성과 마주한다면, 우리 아이들이 새로운 미래와 만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우리는 교실에서 배우고, 가르치며, 사랑하는 일이 얼마나 소중한지 새삼 깨달았다. 코로나 상황 속에서 아이들을 위해 선생님들이 더 많은 땀을 흘렸다"고 했다.

이어 "원격 수업부터 더욱 안전한 학교를 만드는 일까지 선생님들의 헌신 덕분에 아이들은 친구들과 함께 교실에서 봄을 맞이할 수 있었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한편으로 교육은 현실의 어려움을 극복해야만 하는 고단한 여정이기도 하다. 코로나로 인한 '학력 격차'를 줄이기 위해 아이들의 손을 놓치지 않으려 애쓰는 선생님들, 아이들의 꿈 꿀 권리를 위해 헌신하고 계신 선생님들이 대한민국의 희망"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부도 마땅히 해야 할 책무를 잊지 않겠다. 선생님들이 긍지 속에서 가르치는 일에 전념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며 "학교 현장에서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경청하고 소통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