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19:35 (수)
문 대통령 "긴밀한 공조로 북한과 대화 재개 당부"…성김 "최선 다할 것"
상태바
문 대통령 "긴밀한 공조로 북한과 대화 재개 당부"…성김 "최선 다할 것"
  • 서다민
  • 승인 2021.06.22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청와대에서 방한 중인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를 접견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청와대에서 방한 중인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를 접견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2일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에게 "긴밀한 공조로 북한과의 대화를 재개하고, 협상 진전 노력을 지속해 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방한 중인 김 대표를 접견하고 "대화와 외교를 통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점진적으로 풀어가겠다는 바이든 정부의 방식이 적절하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남북관계 개선과 북미 대화가 선순환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가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에 김 대표는 남북 간 의미있는 대화·관여·협력에 대한 바이든 대통령의 지지를 재확인하고 "북미 대화 재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남은 임기 동안 남북관계와 북미관계를 일정 궤도에 올려놓기 위해 가능한 역할을 다할 것"이라면서 "북미관계 개선에 성공을 거둬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정착을 이룰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