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9 18:46 (일)
단국대 학생들, 독립기념관서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
상태바
단국대 학생들, 독립기념관서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
  • 최남일
  • 승인 2021.07.21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국대학교 재학생으로 구성된 청년봉사단 50명은 지난 5일부터 19일까지 보름에 걸쳐 독립기념관 독립의다리 벽면에 벽화를 제작했다. (사진=단국대 제공)
단국대학교 재학생으로 구성된 청년봉사단 50명은 지난 5일부터 19일까지 보름에 걸쳐 독립기념관 독립의다리 벽면에 벽화를 제작했다. (사진=단국대 제공)

[천안=동양뉴스] 최남일 기자 = 단국대학교 청년봉사단이 충남 천안의 역사문화명소인 독립기념관에 벽화를 조성했다.

단국대 재학생으로 구성된 청년봉사단 50명은 지난 5일부터 19일까지 보름에 걸쳐 독립기념관 독립의다리 벽면에 벽화를 제작했다.

'단국, 독립기념관에 희망을 그리다'를 주제로 높이 2.4m, 길이 24m에 달하는 벽면 두 개와 기둥 12개에 그려진 벽화는 한복·한글·독도·태극기 등 우리 전통과 문화, 만세를 외치고 있는 인물 등으로 채워졌다.

벽화 봉사를 위해 독립기념관에서는 독립의다리 사전 보수 작업을 진행하고, 도료 생산 기업 '노루페인트'에서 페인트 전량을 후원했다.

한편 단국대는 청년봉사단을 운영하며 전공 별로 특화된 재능기부 형식의 봉사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2018년에도 임시정부 수립 및 3·1운동 100주년 기념을 위한 독립기념관 벽화 그리기 봉사를 진행한 바 있으며 의료봉사·취약계층 학습멘토링·지역 환경 정화 등 다양한 봉사를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