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1 16:57 (화)
한국지방공기업학회 '2021 하계 학술대회' 개최
상태바
한국지방공기업학회 '2021 하계 학술대회' 개최
  • 최남일
  • 승인 2021.07.26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방공기업학회가 지난 23일~24일 부산 벡스코 컨벤션 홀에서 하계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사진=선문대학교 제공)
한국지방공기업학회가 지난 23~24일 부산 벡스코 컨벤션 홀에서 하계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사진= 선문대학교 제공)

[아산=동양뉴스] 최남일 기자 = 충남 아산시 한국지방공기업학회가 지난 23~24일 부산 벡스코 컨벤션 홀에서 하계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선문대학교에 따르면 '지역발전의 공공 프론티어로서 지방공기업의 역할'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관련 논문 발표와 정책 토론회가 이어졌다.

여영현 회장은 지방의 문제로 인구 소멸과 지방 경제력의 쇠퇴, 학령 인구 감소로 인한 지방 대학의 위기, 지방의 청년 실업과 일자리 감소 등에 대한 현황과 문제를 발제했다.

여 회장은 논문 발표를 통해 "지방공기업의 역할은 지방 소멸을 막는 지역 인프라의 구축, 일자리 창출, 지역 이해관계자와의 협치, 지역 인재 우선 채용, 지방 대학과의 협업 등을 통해 지역 주민의 복리와 지방의 문제 해결을 위한 공공 프론티어가 돼야 한다"고 제시했다.

정책 토론에 나선 지방공기업평가원의 최지국 이사장은 "지방공기업과 지방출자·출연기관은 국가 재정 규모 측면에서 약 30%를 차지한다"면서 "지방공기업의 기능과 역할의 광역화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밖에 건국대 이영범 교수 사회로 이어진 논문 발표에서는 한남대 노성민 교수가 '한국판 뉴딜 정책' 소개를 통해 지역 균형 뉴딜을 위한 지방공기업의 역할을 강조했다.

세한대 이주호 교수는 현대 사회 위기의 특징과 사회 기반 시설의 재난 안전 관리의 필요성을 언급하며 지방공기업의 재난 안전 관리를 위한 기능 연속성 계획을 제시했다.

한편 지난 2003년 설립된 한국지방공기업학회는 지방 재정, 지방 행정, 공기업 분야의 교수와 전문가, 그리고 300여 명의 지방공기업 임직원이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