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9 15:39 (일)
음성군청 부서장이 읍·면 폭염 대응상태 직접 챙긴다
상태바
음성군청 부서장이 읍·면 폭염 대응상태 직접 챙긴다
  • 정수명
  • 승인 2021.07.28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병옥 음성군수가 지난 27일 음성군 감곡면 문촌3리 무더위 쉼터를 방문, 점검하고 있다. (사진=음성군 제공)
조병옥 음성군수가 지난 27일 음성군 감곡면 문촌3리 무더위 쉼터를 방문, 점검하고 있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동양뉴스] 정수명 기자 = 충북 음성군 실·과·소 부서장들이 폭염 특보가 해제될 때까지 담당 읍·면의 축산농가, 무더위 쉼터(경로당·마을회관), 홀몸어르신 가구 등을 주 1회 이상 직접 점검한다.

28일 군에 따르면, 9개 읍·면을 대상으로 3개의 조를 편성해 축산농가 149개소, 무더위 쉼터 88개소, 홀몸어르신 339가구의 폭염 대응상태를 점검하고, 주민들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한다.

매주 직접 점검을 통해 확인된 중요 문제점과 건의사항 등은 담당부서와 공유해 해결 방안을 조속히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군 안전총괄과 양희현 주무관은 “현재 연이은 무더위로 인한 피해 발생이 우려되는 시점”이라며 “부서 간 적극적인 협력으로 폭염에 대응해 주민 피해 예방 최소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10일부터 폭염 특보가 발효된 음성군은 주민 피해를 줄이기 위해 건설현장과 농사현장의 무더위시간(오후 2~5시) 작업 중지 권고, 폭염 대비 국민 행동요령 홍보, 무더위 쉼터 운영과 그늘막 설치 등 폭염 대응 종합대책 추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