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18:14 (수)
오세훈 "광복절 연휴 대구모 집회 강행시 고발 조치"
상태바
오세훈 "광복절 연휴 대구모 집회 강행시 고발 조치"
  • 서다민
  • 승인 2021.08.10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세훈 서울시장 (사진=서울시청 제공)
오세훈 서울시장 (사진=서울시청 제공)

[서울=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오세훈 서울시장은 광복절 연휴에 대규모 집회를 예고한 일부 단체를 향해 "집회 취소를 요청한다"며 "불법 집회를 강행할 경우 감염병예방법 위반으로 주최자와 참여자를 고발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오 시장은 10일 서울시청에서 온라인 브리핑을 열고 "코로나19 4차 대유행으로 인한 최고 4단계 거리두기로 막대한 고통을 받고 있는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은 지난해 '광복절 집회'의 악몽이 되풀이 될까 걱정이 크다며 벌써부터 한숨 쉬고 계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현재 경찰청이 통보한 광복절 집회 신고 단체는 총 38개, 190건으로 시는 감염병예방법에 근거해 이들 단체 모두에 집회 금지를 통보했다"며 "시는 추가 집회 신고가 있더라도 즉시 해당 단체에 집회 금지를 통보할 계획이며 불법 집회로 인한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집회 제지와 방역 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하루하루 힘겹게 버티면서도 정부의 4단계 방역지침에 동참하고 있는 소상공인·자영업자의 고통도 헤아려 달라"고 호소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