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09:47 (금)
전남 순천시, 제14호 태풍 '찬투' 사전대비에 총력
상태바
전남 순천시, 제14호 태풍 '찬투' 사전대비에 총력
  • 강종모
  • 승인 2021.09.15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순천시 제공)
(사진= 전남 순천시 제공)

[순천=동양뉴스] 강종모 기자 = 전남 순천시가 추석을 앞두고 북상하는 제14호 태풍 '찬투'에 대비해 비상대응체제를 강화하고 취약지역에 대한 사전대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제14호 태풍 '찬투'는 오는 17일 새벽 제주도 부근을 지나, 대한해협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순천지역은 17일 오전부터 강한 바람을 동반한 집중호우가 내릴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시는 지난 14일 임채영 부시장 주재로 상황판단회의를 갖고 태풍 대비상황을 점검했다.

기능별 15개 부서가 참석한 이날 회의에서 태풍 예상진로, 영향범위, 과거 유사 태풍의 피해내역 등을 공유하고, 소관시설별 중점 관리사항을 점검했다.

신영수 시 안전도시국장은 "태풍 찬투는 지난번 제13호 태풍 오마이스보다 강도나 크기, 강수량과 바람의 세기가 더 큰 태풍으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며 "취약지역은 물론 그 외 지역까지 구석구석 살펴 안전 사각지대가 없도록 대처해 달라"고 주문했다.

정학규 시 안전총괄과장은 "추석을 앞두고 피해가 발생하면 시민들의 상실감이 더욱 크기 때문에 농작물과 침수피해가 없도록, 특히 인명피해는 절대 일어나지 않도록 대비에 총력을 다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제14호 태풍 찬투는 오는 17일 오전 10시에 순천에 최근접해 시간당 50㎜이상의 많은 비와 20㎧ 이상의 강한 바람을 동반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