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09:47 (금)
경주엑스포대공원, 추석 연휴 지역민 위한 행사 마련
상태바
경주엑스포대공원, 추석 연휴 지역민 위한 행사 마련
  • 배정환
  • 승인 2021.09.15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주세계문화엑스포 제공)
(사진=경주세계문화엑스포 제공)

[경주=동양뉴스] 배정환 기자 = 경북 경주엑스포대공원은 15일 공연과 전통놀이 체험 등 추석연휴 기간 지역민을 위한 특별체험 행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한가위 특별체험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고향을 방문 하지 못하고 남은 지역민을 위로하기 위한 차원으로 마련한 행사로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실내외 공간을 활용한 전통놀이 등을 다양하게 선보인다.

야외 체험은 5일간 경주엑스포대공원 원화극장 앞에서 진행되며 전통놀이인 투호 던지기와 제기차기, 윷놀이, 팽이치기, 줄타기, 한국형 타로점, 한궁 체험 등이 유익한 체험과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실내에서는 어린이 전통놀이 체험공간인 '우리놀이터'가 본격 오픈해 남승도 놀이, 시조겨루기, 실뜨기, 공기놀이, 고누 등 보드게임 형태로 발전한 전통놀이와 디지털 AR기술을 통해 체험하는 팽이놀이를 즐길 수 있다.

또 화랑을 테마로 한 어린이 체험공간 '화랑아 놀자'도 문을 열고 대형 슬라이드와 트램펄린, 터널 속 볼 풀장, 암벽타기 등 실내 놀이시설과 야외 체험장을 통해 어린이와 가족단위 방문객에게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달 26일 경주시와 체결한 '북한이탈주민 문화향유권 확대와 정착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통해 기획한 문화교류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북한 이탈주민 출신 가수의 공연을 버스킹 무대로 함께 진행해 모두가 어우러질 수 있는 지역 상생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경주엑스포대공원은 전담인력을 배치하고 연휴기간 전시관 내부 수시 소독과 동시 관람 수용인원 조절, 발열체크 등 철저한 방역관리를 진행해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며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키로 했다.

류희림 경주엑스포대공원 사무총장은 "코로나19 4차 확산으로 인해 명절에도 고향을 방문하지 못하고 남아있는 지역민들에게 다양한 즐길거리를 제공할 수 있길 바란다"며 "철저한 방역관리를 통해 안전하고 쾌적한 관람환경을 구축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