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3 12:35 (토)
인천시, 맞춤형 금연지원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인천시, 맞춤형 금연지원 프로그램 운영
  • 김상섭
  • 승인 2021.09.15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까지 미추홀구와 남동구 대상 시범서비스 제공
맞춤형 금연콜 시범 서비스 신청 QR코드.(사진= 인천시 제공)
맞춤형 금연콜 시범 서비스 신청 QR코드.(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시가 맞춤형 금연지원 프로그램 제공을 통해 흡연율 감소 및 지역간 흡연율 격차 해소에 나섰다.

15일 시는 다음달 말까지 관내 흡연율이 높은 미추홀구와 남동구에서 맞춤형 금연콜 시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맞춤형 금연 지원 프로그램은 전화 한통으로 흡연행태·니코틴 중독 수준·흡연 원인· 금연 동기·금연 장애 요인을 개인별로 평가한다.

이 사업은 인하대 의과대학에서 수행하고 있는 보건복지부 정책연구용역 지원으로 보건소와 인천지역금연지원센터가 함께 진행한다.

한통의 전화로 보건소금연클리닉을 비롯, 지역과 국가금연센터 연계서비스 등록이 가능하며 각 센터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서비스중 내게 꼭 맞는 금연 프로그램을 제안받을 수 있다.

이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대면 진행하는 금연지원서비스 이용이 어려워짐에 따라 전화와 인터넷을 활용해 누구든지 언제 어디서나 쉽게 금연지원서비스 이용할 있도록 한 것이다.

맞춤형 금연콜 시범서비스는 QR코드 스캔(첨부된 QR 코드, http://url.kr/quit·해당지역 보건소 홈페이지 참고) 또는 금연상담전화(1544-9030)로 신청이 가능하다.

스캔 후 연동된 온라인 서비스신청서를 작성하면 금연상담사가 흡연행태·니코틴 중독 수준·흡연의 원인·금연동기·금연 장애요인 등 평가결과와 적합한 금연지원 프로그램을 추천한다.

정형섭 시 건강체육국장은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서비스 신청으로 인천지역 금연지원서비스 접근성 확대와 서비스 제공 효율화를 꾀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양한 금연지원서비스간 연계를 통해 이용자의 편의를 강화한 이번 시범사업이 인천의 흡연율 감소에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인천지역은 전국대비 흡연율이 높고 구별로 흡연율 차이도 커서 흡연율 감소와 흡연율의 지역간 격차해소를 위한 노력이 시급히 요구되고 있는 상황이다.

따라서 약 2개월간 수행되는 시범서비스 사업결과는 비대면 금연서비스 확대와 서비스 이용자 편리성 증대 등 국가금연지원서비스 운영 개선안 도출에 활용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