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19:07 (일)
민선7기 일곱번째 '인천 시민시장 대토론회' 개최
상태바
민선7기 일곱번째 '인천 시민시장 대토론회' 개최
  • 김상섭
  • 승인 2021.10.14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통정책 토론 및 인천수돗물 새이름 선정 등…새이름 인천하늘수 선정
안영규 행정부시장이 14일 시청 인천애뜰에서 열린 '2021 인천시민시장 대토론회'에서 인천 수돗물 새이름으로 선정된 '인천 하늘수' 시상을 하고 있다.(사진= 인천시 제공)
안영규 행정부시장이 14일 시청 인천애뜰에서 열린 '2021 인천시민시장 대토론회'에서 인천 수돗물 새이름으로 선정된 '인천 하늘수' 시상을 하고 있다.(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시가 소통정책 토론 및 인천수돗물 새이름 선정 등 민선7기 일곱번째 '인천 시민시장 대토론회'를 개최했다.

14일 시는 '인천은 소통이 가득, 소통정책에 대한 시민 시장의 생각은?'을 주제로 민선7기, 7번째 '인천 시민시장 대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유지되면서 인천애(愛)뜰에 야외 스튜디오를 차리고, 100% 온라인 토론방식으로 장용, 오유민 시민 홍보대사가 진행했다.

그동안 시민시장 대토론회를 통해 민선 7기 시정슬로건, 시청 앞 광장 인천愛뜰 이름, 인천형 뉴딜 10대 대표과제 등 시의 주요사항을 결정해왔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ISO 22000 국제인증 획득으로 더 깨끗해지고 건강해진 '인천수돗물' 새 이름을 시민들이 직접 선정했다.

지난달부터 시작한 시민 공모전에 접수된 1141개의 이름 중 상징성 등의 기준에 따라 인천수돗물 브랜드공모 심사위원회 및 시민정책자문단의 심사를 진행했다.

이를 통해 7개 이름이 온라인(1315명) 및 현장(4259명) 투표에서 3개로 압축됐으며, 이날 열린 시민시장 대토론회에서 인천수돗물 새 이름을 최종 선정했다.

투표 결과 '세계적인 국제공항을 보유한 선진 국제도시 인천, 하늘이 내려준 깨끗한 물'이란 의미로 제안된 '인천 하늘수'가 온라인 및 현장 투표 38.77%를 득했다.

그리고 시민시장 대토론회 35.16%의 득표를 얻어 합산 36.97%의 최종득표율로 '인천수돗물'의 새 이름으로 선정됐다.

이후 '인천은 소통이 가득'을 주제로 신봉훈 시 소통협력관이 발제를 하고, 본격 토론시간에는 인천시 소통의 현주소를 점검하고, 소통정책의 추진 방향 등에 대해 집중 토론했다.

토론회에 참여한 한 시민시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완화돼 얼굴을 맞대고 토론할 것을 기대했는데, 비대면 방식으로만 진행돼 아쉬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러한 위기 상황 속에서도 시민과 행정기관의 활발한 소통을 위해서는 새로운 소통방식과 변화에 적응해 가야한다"고 말하며 아쉬움을 달랬다.

안영규 행정부시장은 "오늘 토론회는 ISO 22000 국제인증을 획득한 '인천수돗물' 새 이름을 선정하고, 인천의 소통정책에 대해 시민시장들의 의견을 여쭙는 자리였다"며 "이번에 제안한 내용들이 시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토론회는 인천시 공식 유튜브를 통해 수어통역과 함께 실시간으로 중계됐으며, 토론회가 끝난 후에도 시 유튜브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