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11:25 (목)
인천시, 안전한 개인형 이동장치 환경 조성
상태바
인천시, 안전한 개인형 이동장치 환경 조성
  • 김상섭
  • 승인 2021.10.31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청, 교육청, 대학교, 공유 PM 업체 등과 안전교육 및 캠페인 실시
개인형 이동장치(PM) 안전모 비치 현황.(사진= 인천시 제공)
개인형 이동장치(PM) 안전모 비치 현황.(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시가 안전한 개인형 이동장치(PM, Personal Mobility) 이용을 위한 환경 조성에 나섰다.

31일 인천시는 PM 이용에 따른 안전사고를 방지하고 보행자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PM 전용주차 공간 115개소를 확보하고 11월부터 설치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지난 27일 경찰청에서 개최한 ‘교통안전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PM 이용 밀집지역인 지하철 입구, 대학교 주변 등 PM 주차 공간 확보가 쉬운 곳 115개소를 선정했다.

공유 PM 업체는 주·정차 권장구역과 PM 거치구역에 주차하는 이용자에게 쿠폰 제공 또는 이용요금 할인 등 인센티브를 제공해 무단 방치 근절에 적극 협조키로 했다.

아울러 주·정차금지구역 또는 통행에 방해되는 위치에 반납하는 이용자에게 패널티를 부과한다.

시는 모니터링을 통해 거치구역을 확대 조성하고 이용자의 인식개선과 안전한 교통문화 조성을 위해 안전교육 및 캠페인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번 안전교육 및 캠페인에는 경찰청·교육청·대학교·공유 PM 업체 등이 함께 참여한다.

김을수 시 교통정책과장은 “PM 전용 주차장 조성으로 이용자와 시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고, 올바른 개인형 이동장치이용 문화를 정착시켜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