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9 18:17 (목)
고흥분청문화박물관, 입주작가 성과기획전 개최
상태바
고흥분청문화박물관, 입주작가 성과기획전 개최
  • 강종모
  • 승인 2021.11.25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고흥군 제공)
(사진= 전남 고흥군 제공)

[고흥=동양뉴스] 강종모 기자 = 전남 고흥군 분청문화박물관은 올해 분청사기 입주작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그 결과물을 공유키 위해 '2021 입주작가 성과 기획전'을 지난 24일 개막했다.

그동안 군은 사적 제519호 운대리 분청사기 문화를 보전·계승하고자 지난 2019년도부터 분청사기 입주작가 프로그램을 운영해왔다.

'분청사기 입주 작가 프로젝트(Artist-in-Residence)'는 도예 작가들이 일정기간 동안 운대리에서 상주하면서 창작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인 반면 입주작가들은 성과기획전로 작품 성과를 선보이며, 분청문화박물관에 일정 수량의 작품을 기증하는 시스템이다.

이번 기획전시에 참여한 작가는 ▲김설화 ▲윤준호 ▲최한뜻 3명이며, 운대리 혼합토를 이용한 분청사기 작품을 제작해 각자의 인생관을 그대로 담았다.

'자연(운대리)' 속에서 고민하는 '인생(나ME)'이 담긴 '예술(분청사기)'은 자연, 그리고 고뇌하는 나와 어우러져 결국 아름다움(美)으로 귀결된다는 것을 보여준다.

그래서 이번 전시 주제는 'Me美(나)'이다.

김설화 작가의 작품은 '분청고흥설화조화무늬도판'으로 '용추와 용 바위' 고흥 설화가 새겨진 분청사기 도판을 깨뜨려 자연의 결을 넣었다.

126×126㎝에 달하는 대형 도판에 조화 기법으로 류시인이 용을 향해 활을 쏘는 장면을 세밀하게 새겼으며, 자연의 결은 시간의 흐름을 표현한 것으로 작가가 작품을 만들며 하나하나 쌓아나갔던 흙과 그 손의 기억, 그리고 모든 상황이 담겨 있다고 전했다.

또한 운대리 분청사기의 귀얄과 분장기법을 활용해 운대리 분청사기를 현대적으로 재디자인한 작품도 선보였다.

이번 전시는 다음해 1월 23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고흥군은 앞으로도 '분청사기 입주작가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추진함으로써 전통문화 계승 발전에 기여하며 분청사기의 생활화·현대화·세계화에 최선을 다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