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09:44 (목)
음성군, 산업단지 완충저류시설 본격 추진
상태바
음성군, 산업단지 완충저류시설 본격 추진
  • 정수명
  • 승인 2021.12.01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충처리시설 (사진=음성군 제공)
완충처리시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동양뉴스] 정수명 기자 = 충북 음성군은 대풍산업단지와 하이텍산업단지에 총 사업비 156억원을 투입해 완충저류시설 설치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완충저류시설은 화재·폭발·누출 등으로 환경피해 발생 시 산업단지 내에서 유출되는 유해물질을 일시적으로 저장해 오‧폐수가 하천으로 직접 유입되는 것을 사전 방지하기 위한 시설이다.

'물환경보전법'에 따라 면적 150만㎡ 이상이거나 연간 특정 유해화학물질의 제조·보관·저장·사용량이 1000t 이상인 산업단지 또는 공업지역은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된다.

대풍산업단지 완충저류시설은 용량 2497㎥ 규모로 소규모 지하안전영향평가, 실시설계 등 행정적 절차를 모두 마친 상태로 올해 12월 착공해 2023년 하반기 준공 예정이고, 하이텍산업단지 완충저류시설은 용량 1981㎥ 규모로 현재 설계 진행 중으로 2024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철중 군 환경과 주무관은 "산업단지 내 완충저류시설 설치사업은 주민들의 안전을 담보할 수 있는 최소한의 안전장치로 수질오염 사고 예방은 물론 미호천의 수질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다른 산업단지에도 완충저류시설 설치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