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8 14:43 (토)
장석웅 전남교육감, 안전한 현장실습과 교육과정 정상화 보장 촉구
상태바
장석웅 전남교육감, 안전한 현장실습과 교육과정 정상화 보장 촉구
  • 박춘배
  • 승인 2021.12.28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교육청, ‘직업계고 현장실습 추가 개선방안’에 대한 입장 발표
장석웅 전남도교육감.(사진=동양뉴스DB)
장석웅 전남도교육감.(사진=동양뉴스DB)

[전남=동양뉴스] 박춘배 기자 = 전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지난 23일 교육부가 발표한 ‘직업계고 현장실습 추가 개선방안’과 관련, 안전한 현장실습과 교육과정 정상화 보장의 한계를 지적하고 추가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전남도교육청은 28일 교육감 명의의 입장문을 통해 “전국 직업계고 공통으로 채용약정형 현장실습 시기 조정을 포함한 직업계고 교육과정 정상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현장실습 기업에 대한 안전점검 및 관리·감독이 실효적으로 추진되도록 고용노동부의 역할과 책임을 명시하고, 현장실습학생 수당의 기업부담 감소(70%→40%)에 따른 기업의 책무성 강화 방안 마련도 요구했다.

도교육청은 지난 10월 6일 발생한 고(故) 홍정운 학생의 현장실습 사고 이후 각계각층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직업계고 교육과정 정상화 및 안전한 현장실습 운영을 위한 개선 방안을 마련해 교육부에 건의했다.

하지만, 교육부의 ‘직업계고 현장실습 추가 개선방안’은 현장실습 참여학생의 수업결손 대책미비, 현장실습기업의 관리·감독강화의 한계가 있어 보여 추가적인 대책이 필요하다는 게 도교육청의 입장이다.

장석웅 교육감은 “고 홍정운 학생을 잃은 우리 교육청은 사고 이후 전국 시·도교육감 협의회에 재발방지를 위한 결의문과 현장실습 제도 개선 정책위원회 구성을 제안, 채택하는 등 현장실습제도 개선을 위해 노력해 왔다”면서 “앞으로도 직업계고 학생들의 안전한 현장실습과 교육과정의 정상화를 위해 꾸준히 제도 보완을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