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9 15:39 (일)
진천선수촌 입촌하는 여자 수구 대표팀, 세계무대 향해 다시 도전
상태바
진천선수촌 입촌하는 여자 수구 대표팀, 세계무대 향해 다시 도전
  • 서정훈
  • 승인 2022.01.17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도 여자 수구 연맹 자체 대표팀 단체사진 (사진=대한수영연맹 제공)
2022년도 여자 수구 연맹 자체 대표팀 단체사진 (사진=대한수영연맹 제공)

[동양뉴스] 서정훈 기자 = 2019년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불굴의 투지로 감동을 줬던 여자 수구 연맹 자체 대표팀이 3년 만에 다시 도전을 이어간다.

17일 대한수영연맹에 따르면 연맹은 향후 여자 수구의 발전 가능성을 보고 지난해 11월 제주도에서 여자 수구 국가대표 선발대회를 치렀다. 그 결과 총 10명의 선수가 선발돼 이미 지난 12월 말 이론 교육 등을 마쳤고, 17일부터 진천선수촌에서 본격적으로 훈련을 시작한다.

여자 수구를 이끌 선장으로는 전북체육고등학교 출신 수구 전문 지도자 정서환 코치가 선임됐다.

정창훈 회장은 “모든 선수가 수구는 종목에 매력을 느끼며 적극적으로 배우고 훈련에 임하는 만큼 연맹에서도 선수단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우리나라 여자 수구는 2019년 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개최국 자격으로 출전권을 얻으며 처음 결성돼 국제무대에 나섰다. 수구 강국을 상대로 엄청난 실력 차이에도 불구하고 이를 악물고 투혼을 발휘하며 매 경기 성장하는 모습으로 많은 감동을 선사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