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18:14 (수)
울산시, 주소기반 산업 창출 지자체 공모 선정…자율주행 로봇 활용 주소 체계화
상태바
울산시, 주소기반 산업 창출 지자체 공모 선정…자율주행 로봇 활용 주소 체계화
  • 허지영
  • 승인 2022.04.26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안전부 주소체계 고도화 사업(사진=행정안전부 블로그 캡쳐)
행정안전부 주소체계 고도화 사업(사진=행정안전부 블로그 캡처)

[울산=동양뉴스] 허지영 기자 = 울산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2년 주소기반 산업 창출 선도지자체 공모'에서 최종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주소 정보와 첨단 기술을 융복합한 산업모델 개발과 다중이용시설 및 공간에 주소정보를 촘촘하게 부여해 이용자에게 보다 정확하고 편리한 위치 안내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전국 243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했으며 울산시 등 전국 13개 지자체가 선정됐다.

시는 '자율주행로봇 부문'에서 최종 선정기관에 이름을 올렸다.

시는 국비 1억5000만원을 들여 국내 제2호 국가정원인 태화강 국가정원을 대상으로 올해 말까지 사업을 완료한다.

주요 사업 내용은 태화강 국가정원 내 주소체계 고도화 및 자율주행로봇 이동경로 데이터베이스 구축, 주소정보기본도 등록, 주소기반 자율주행로봇 서비스 실증 등이다.

시는 주소 기반의 혁신성장산업 모델 개발, 도로명주소 활용 확산 및 신산업과의 융합을 통한 대민서비스 개발 등 정부의 주소기반 4차산업 창출 정책 방향 및 선진사례를 제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대규모 공원에 대한 주소체계 고도화를 통한 자율주행로봇 실증은 전국 최초로 시도하는 사업이다.

행안부는 시의 시범사업을 통해 주소정보사업과 정책의 완성도를 높여 향후 전국으로 확산한다는 계획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