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2 12:08 (토)
대구시, 2022 세계가스총회 기념 '유네스코 대구 뮤직위크' 개최
상태바
대구시, 2022 세계가스총회 기념 '유네스코 대구 뮤직위크' 개최
  • 조인경
  • 승인 2022.05.09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심 곳곳 각종 공연으로 코로나로 지친 시민 위로 및 일상회복 지원
유네스코 대구 뮤직위크 행사 포스터.(사진=대구시 제공)
유네스코 대구 뮤직위크 행사 포스터.(사진=대구시 제공)

[대구=동양뉴스] 조인경 기자 = 대구시는 2022 세계가스총회를 기념해 오는 21일부터 7일간 '유네스코 대구 뮤직위크'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등 일상회복이 시작된 후 대구에서 열리는 첫 대규모 국제행사로 대구를 방문한 국내외 관계자들과 시민들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문화행사를 추진한다.

이번 행사는 '세계와 함께하는, 유네스코 음악창의도시 대구'라는 슬로건 아래 대구를 찾은 손님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문화예술도시 대구를 알리는 한편,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일상에 활력을 더하기 위해 열린다.

주요 프로그램은 열린 전야제 '파크 콘서트', 총회 상설공연 '시리즈 콘서트', 찾아가는 프린지 공연 '7일간의 프린지' 등이다.

유네스코 대구 뮤직위크의 성대한 개막을 알리는 '파크 콘서트'(21일, 대구문화예술회관)에서는 대구가 유네스코 음악 창의 도시가 되는 과정을 스토리텔링 한 주제공연과 대중가수의 축하공연 및 불꽃놀이가 진행된다.

'시리즈 콘서트'(25일~27일, 엑스코)는 동·서관 사이 야외 상설무대와 네트워크 텐트에서 펼쳐지며 해외 유네스코 음악창의도시 헝가리의 민속음악, 칠레의 재즈, 이탈리아의 밴드음악을 비롯해 국악, 뮤지컬, 클래식 공연 등을 다채롭게 만날 수 있다.

대구 도심 곳곳에서는 찾아가는 프린지 공연인 '7일간의 프린지'(21일~27일, 도심 곳곳)가 열려 다양한 장르의 지역 뮤지션 60여 팀(1일 9회)의 거리공연이 이어진다.

또 대구문화예술회관에서는 대구시립국악단의 한국무용 '별신(別神)'(26일~27일)을 선보이고, 대구오페라하우스는 베르디의 대작 오페라 '아이다'(25일~28일)를 총 4회 공연한다.

이 외에도 대구시립교향악단(26일)과 대구시립합창단(24일)도 정기연주회를 세계가스총회 기념 특별 연주회로 개최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