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0 19:16 (금)
인천e음 거래내역 회계 검증 완료
상태바
인천e음 거래내역 회계 검증 완료
  • 김상섭
  • 승인 2022.05.12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인천e음 운영대행 회계정산 검토용역결과 공개
인천e음 카드 이미지.(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e음 카드 이미지.(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시가 인천e음 충전금·캐시백 거래내역 회계 검증을 완료하고 공개했다.

12일 인천시는 지역사랑상품권인 인천e음 운영의 투명성과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운영대행 회계정산 검토용역을 완료하고 그 결과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인천e음은 지난 2018년 7월 지역사랑상품권으로는 전국최초 모바일 기반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시민들은 충전방식으로 선입금(충전)하고 카드로 결제하는 방식으로 운영돼 왔다.

이에 따라 민간운영대행사인 코나아이㈜의 자금 관리의 투명성에 대한 지적이 이어져왔다.

특히, 지역사랑상품권의 자금과 관련해서는 행정안전부 '지역사랑상품권 발행지원 사업 종합지침'에 따라 주1회 이상 주기적인 계좌 확인 등을 관리토록 명시돼 있다.

그러나 인천e음의 주간 거래액은 1000억원대로 검증의 한계가 있어, 시는 전국 최초로 회계 기관을 통해 인천e음 운영의 적정성을 살펴보게 됐다.

이번 용역에서는 ▲인천e음 연도별(2018~2021) 거래금액 ▲인천e음 캐시백 지원기준 준수여부 ▲인천e음 이용자의 충전금 및 캐시백 적정관리 여부 ▲가맹점 정산 및 거래취소 등의 대한 회계처리 ▲거래방식별 거래내역 관리 및 회계처리 적정 여부 등에 대해 회계법인이 검증한 결과, 특이사항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용역 결과는 지난 2018년부터 2021년까지 인천e음의 총 결제액은 8조6542억원이였으며, 그에 따른 총 결제수수료 매출은 약 819억원으로 나타났다.

또, 인천e음 운영에 따른 충전·금융 수수료 비용은 약 371억원, 카드제조·발급비용은 약 120억원이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외에도 플랫폼 운용비용과 시스템 개발·투자 비용이 발생했으나 대행사 내부정보에 해당해 포함되지는 않았다.

시는 이번 회계정산 검토용역 결과를 토대로, 인천e음 운영에 따라 발생한 선수금(고객 충전금) 이자를 시에 귀속하는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그리고 투명성·적정성을 유지하기 위해 회계 정산을 지속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자세한 용역 결과는 인천시 홈페이지(https://www.incheon.go.kr/open/OPEN030601, 게시번호 187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